스킵네비게이션
하위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스킵네비게이션
본문바로가기

NICE 에프앤아이주식회사 로고

Cyber PR

나이스웹진

NICE GROUP
WEBZINE

NICE 두런두런은 NICE GROUP에서 매달 발행하는 웹진입니다.

신간
웹진

2019년 10월 웹진

순우리말 '아름답다'라는 말은
'그 사람답다, 나답다'라는 말로 해석할 수 있습니다.
우리 선조들의 생각에 아름다운 것이란 곧
나다운 것이었습니다.

-조현용,<우리말 선물> 중

PDF 보기
NICE
두런두런

2019 10

2019년 10월 웹진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7년 8월 웹진

PDF 보기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7년 7월 웹진

"대지가 뒤끓는 대낮, 대청마루 뒤안 길은 여름 바람이 몰래지나가는 길, 뒷문 열어제치면 봇물 터지듯 쏟아지는 솔솔이 바람. 반질반질한 대청마루 바닥에 목침을 베고 누워 딴청을 부리시던 아버지. 매미소리 감상하며 소르르 여름을 즐기시던 우리 아버지" - 김용수, 그해 여름 아버지

PDF 보기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7년 6월 웹진

"서로 닮았다는 점, 서로 오랜 기간 함께 살아왔다는 점은 공감의 메커니즘을 강화하는 요인이 된다. 공감의 단계에서 더 나아가 다른 사람과 진정한 관계를 맺을 때, 비로소 우리는 우리 자신을 관찰하고 이해하며 뭔가를 배워 나가게 된다 - 엘사 푼셋의 (인생은 단 한번의 여행이다) 중 "

PDF 보기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7년 5월 웹진

"가족이 지니는 의미는 그냥 단순한 사랑이 아니라 지켜봐 주는 누군가가 거기 있다는 사실을 상대방에게 알려주는 것이라네. 가족 말고는 그 무엇도 그걸 줄 순 없어 - 미치 앨봄의 (모리와 함께 한 화요일) 중 "

PDF 보기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7년 4월 웹진

'향 싼 종이에선 향기가 난다' 라는 말이 있습니다. 감추려고 해도 베어나는 것이 향기입니다. 우리 마음이 향기로우면 곁에 있는 사람도 그 향기로 향기로워 집니다. 평화와 사랑의 향기는 감추려고 해도 퍼져 나갑니다. - 김윤탁 에세이 - 꽃은 져도 향기를 남긴다.

PDF 보기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7년 3월 웹진

"당신을 모두가 기다립니다 차가운 나는 이제 물러가요 화사한 당신이 채워 주세요 봄이란 그대, 따듯한 그대_커피소년, 겨울이 봄에게 중"

PDF 보기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7년 2월 웹진

"눈 덮인 숲의 고요 속에서 너의 발걸음이 만드는 음악-오시프 만델스탐, 눈 덮인 숲의 고요 속에서"

PDF 보기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7년 1월 웹진

"희망하는 기쁨. 새해 첫날이 주는 선물입니다. - 홍수희. 희망하는 기쁨 중"

PDF 보기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6년 12월 웹진

"눈길은 고요하게 마음은 뜨겁게 아름다운 삶을, 오늘이 마지막인듯이 충실히 살다보면 첫새벽의 기쁨이 새해에도 항상 우리 길을 밝혀주겠지요? - 이해인 수녀, 송년엽서 중"

PDF 보기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6년 11월 웹진

PDF 보기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6년 10월 웹진

"밤중을 지난 무렵인지 죽은 듯이 고요한 속에서 짐승 같은 달의 숨소리가 손에 잡힐 듯이 들리며, 산허리는 온통 메밀밭이어서 피기 시작한 꽃이 소금을 뿌린 듯이 흐믓한 달빛에 숨이 막힐 지경이다. - 이효석의 소설, 메밀꽃 필 무렵 중-"

PDF 보기
웹진 썸네일 이미지

2016년 9월 웹진

거짓말같이 맑은 하늘에 서늘한 바람이 불어오고 나면 무더운 날이 없던 것처럼 그렇게 새로운 계절은 오는데 그런마음으로 그런 자리에서 항상 곁에 있을 뿐, 또 다른 계절에도 내가 너의 손을 잡을게 - 브로콜리 너마저 2집, 환절기 중-

PDF 보기